점점 더 진화하는 인간형 로봇 보스턴 다이나믹스 아틀라스

Pocket

 

atlas

보스턴 다이내믹스 사 (Boston Dynamics)가 개발하고있는 이족 보행 휴머노이드 로봇 아틀라스 진화에 진화를 거듭하고 있어 실용 단계가 눈앞에 오고 있다.

며칠전 새롭게 공개된 영상에서는 아틀라스가 문을 열고 밖으로 나가 눈밭을 넘어지지도 않고 걷거나 무거운 짐을 옮기거나 넘어져도 일어나는 모습들을 알 수 있다.



보스턴 다이나믹스는 2013년 Google에게 인수되어 현재는 Google 산하이다. 아틀라스는 유압으로 가동하는 이족 보행 휴머노이드 로봇이다. 신장은 175cm, 체중은 81.6㎏. 본체와 다리에 균형을 위한 센서가 탑재되어있다. 또한 머리에는 LADAR와 스테레오 센서가 내장되어 있으며 이를 통해 장애물을 피해 지형을 예측하며 보행 할 수 있다고한다.

002

보스턴 다이나믹스사의 로봇들

영상에서는 눈밭을 걷거나 약 4.5kg의 물건을 이동시킨다. 왠만한 밀침에는 중심을 다시 잡고 집어야 할 물건은 영리하게 쫓아가서 집는다.

만에 하나 넘어졌을 때도 상황을 판단하여 다시 일어설 수 있다. 또한 꽤 무거운 문도 넘어지지않고 열 수 있는 점에서 상당한 진화를 거듭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제 여기에 인공지능만 이식되면 아마도 우리의 세상은 놀랍게 될 것이다. 그것은 우리가 처음 스마트폰을 접하게 된 것과는 차원이 다른 놀라움이 될 것이다. 앞으로 보스턴 다이나믹스 사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Add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